올여름 무더위 비상… 온열질환 조심
올여름 무더위 비상… 온열질환 조심
  • 정주영 기자
  • 승인 2024.06.10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이 여름철 무더위에 따른 온열질환 발생에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온열질환은 열로 인해 발생하는 급성질환으로, 더운 환경에 장시간 노출되었을 때 발생한다. 두통, 어지러움, 근육 경련, 피로감, 의식 저하 등의 증상을 보이며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생명이 위태로울 수 있다.

오는 7~8월에 무더운 날이 많을 것이라는 기상청 예보가 있어, 각별한 주의를 요한다. 특히, 농업인 등 외부에서 일하는 사람들은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키고 무더위 쉼터를 이용한다.

온열질환에 걸리지 않으려면 폭염 시 가급적 외출을 자제하고, 부득이 외부 활동을 해야 할 경우 양산이나 모자 등을 준비한다. 또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물을 자주 마시는 것이 좋다.

어린이나 노약자는 창문이 닫힌 집안이나 자동차 안에 홀로 남겨두지 않도록 한다. 장시간 외출해야 할 경우에는 이웃 등 주변에 보호를 부탁한다.

온열질환 의심 증상이 나타난 환자는 그늘 등 시원한 장소로 옮겨 물수건으로 몸을 닦고, 부채나 선풍기를 이용해 체온을 낮춰 준다. 증상이 호전되지 않으면 의료기관을 방문해 적절한 치료를 받는다. 의식이 없는 경우라면 신속하게 119에 신고해 병원으로 이송한다.

장성군 보건소 관계자는 “읍면 보건지소와 행정복지센터, 경로당 등에서 온열질환 예방수칙을 안내했다”며 “마을방송을 활용해 주의사항과 신고 방법을 지속적으로 전파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