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 2년 만에 매출 200억 달성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 2년 만에 매출 200억 달성
  • 강성정 기자
  • 승인 2024.06.17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 입소문에 55만 명 발길

장성군 농특산물에 대한 광주광역시 소비자들의 반응이 뜨겁다. 군에 따르면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이 개장 2년 만에 누적 매출 200억 원을 달성했다.

2022년 6월에 문을 연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광주광역시 북구 삼소로 2)은 신선한 장성 농산물을 농가 직거래로 판매하는 지역 먹거리 전문매장이다. 현재 1751농가와 출하 약정을 맺어 3961개의 다양한 품목을 취급하고 있다.

약정 농가를 통한 원활한 농산물 공급으로 신선도를 높인 것은 물론, 정기적인 농약 안전성 검사와 판매기한 준수를 통해 대도시 소비자들로부터 신뢰를 얻은 점이 200억 원 매출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 운영을 맡고 있는 (재)장성먹거리통합지원센터에 따르면 2년 동안 약 55만 명이 첨단직매장 ‘고객’이 됐다.

올해 하반기 무렵 직매장 2층에 들어서는 ‘농가 레스토랑’까지 개점하면 매출 규모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장성 먹거리를 활용한 건강한 음식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장성 농가로만 국한하지 않고, 상생을 도모한 부분도 눈길을 끈다. 광산구 농가 49곳이 첨단직매장과 출하 약정을 맺어 6억 원의 매출을 거뒀으며, 전라남도 6차산업 ‘안테나숍’을 운영해 12개 시군과 상생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장성군의 성공적인 직매장 운영은 대외적으로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군은 지난해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로컬푸드직매장 운영 성과로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이 200억 매출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 농업인과 재단 및 군 관계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면서 “농가는 농사에 전념하고, 유통은 군에서 책임지는 선순환 구조를 안정적으로 확립해 농업인과 소비자 만족도를 지속적으로 높여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은 개장 2주년을 맞아 오는 14일부터 28일까지 △포기김치 담그기 △토마토, 복숭아, 수박 시식 △전남 6차산업 인증 가공품 시식‧증정 등 다양한 행사를 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